[공홈]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 인터뷰 "우리 모두가 원하던 우승" > 박두영 매거진

본문 바로가기
박두영 매거진

주변기기 | [공홈]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 인터뷰 "우리 모두가 원하던 우승"

페이지 정보

작성자 yeG7y373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0-07-26 21:53 조회18회 댓글0건

본문

thumb_108241_default_news_size_5.jpeg [공홈]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 인터뷰 "우리 모두가 원하던 우승"

Q. 트렌트, 로컬보이로서 이 우승이 너에게 어떤 의미인지?


A. 전부. 저 위에 있는 기분이네요. 팬들, 선수들, 클럽 모두가 원하던 우승이에요. 지금 제 목에 걸린 메달을 갖기 위해서라면 모든 우승 메달을 바꿀 수도 있어요. 그러나 올 시즌 우리가 플레이한 모습, 포디움에 오를 때의 기분은 놀랍네요. 클럽에게도 대단한 일이에요.



Q. 오늘 밤 팬들은 없지만 여기 가족들이 있어 특별하겠네요?


A. 프리미어리그, 의회와 정부를 포함해 이를 허락해준 모든 이들에게 감사를 표합니다. 가족들과 이를 함께 나눌 수 있어 기분이 좋습니다. 가족들은 가장 의미있는 사람들이며, 선수들이 경기 전에 말하듯 우리는 가족들을 위해 뛰죠. 팬들을 위해서도 뛰지만, 가족들은 우리가 매우 어린나이에서부터 도움을 준 사람들이고, 힘든 시간과 좋은 시간 모두를 본 사람들이니까요, 그래서 오늘 같은 밤을 함께 공유할 수 있어 놀랍습니다.



Q. 아카데미를 뚫은 선수들이 많이 있고, 이 클럽 역사상 최고의 선수들 중 일부도 그렇죠. 특히 이 클럽의 일원이라는 것, 그리고 프리미어리그 우승을 거두었다는 기분이 어떤지?


A. 운이 좋고, 이 특별한 클럽의 일원이 될 수 있어 축복받았다고 생각해요. 모두가 큰 역할을 하죠, 어린 선수들, 1군 선수들, 모든 스태프를 비롯해 모두가요. 집단적인 노력, 클럽의 노력이고, 이를 축하할 좋은 밤이네요.



Q. 네가 원하던 메달이고, 어떤 것과도 바꾸지 않을 거라고 말했는데, 그레이엄 수네스도 같은 말을 했어요. 이런 마음가짐이 이 팀을 더 오래가게 할거라고 생각하나요?


A. 그럼요. 우리가 이렇게 말한 지 몇 년 됏죠. 첫 트로피이자 챔피언스리그 우승은 더 많이 승리하려는 욕구에 도움을 주었죠. 그리고 오늘 같은 밤과 지금의 기분이 원하던 기분이에요. 우리를 이끌어줄 것이고, 다음 시즌에도 지금이 우리가 12개월 안에 원하는 것이고, 축하할 수 있는 위치에 오기를, 또 12개월 안에 여기에서 팬들과 함께 축하할 수 있기를 바래요.


https://www.liverpoolfc.com/news/first-team/403100-trent-alexander-arnold-this-is-the-one-we-all-wanted


추천은 축소통 번역가들에게 큰 힘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LinkedIN으로 보내기
  • REDDIT으로 보내기
  • delicio으로 보내기
  • pinterest으로 보내기
  • 블로거로 보내기
  • TUMBLR로 보내기
  • Naver Blog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